나비길 따라 나불나불(자연 생태 여행 이야기)
(주)계림북스ㅣ신응섭 사진, 이향안 글, 조위라 그림
자연 생태 여행 이야기
9,800원
8,820 (10%↓)
440원 (5%)
196쪽 / 190x240mm
반양장
8953311114
2007-07-20
판매가능
총 금액 :

*2008 환경부 우수 환경 도서
<엄마 아빠와 함께 떠나는 자연 생태 여행이야기>

자연이 들려주는 살아 숨쉬는 이야기
아이들과 함께 전국 곳곳으로 생태 체험 여행을 다니며 사계절 내내 펼쳐지는 자연 생태 변화와 갖가지 놀이 체험을 아이들의 눈높이에서 보고 듣고 느끼며 글로 담았어요.

생생한 사진으로 만나는 자연의 신비
잠자리의 우화, 명주실을 뽑는 누에고치, 짝짓기 하는 나비 등 놀랍고 신기한 자연의 모습들을 500여 장의 생생한 사진들로 만날 수 있어요.

투명한 수채화로 표현한 아름다운 그림
보는 내내 마음을 맑게 하고, 눈을 밝게 하는 색이 고운 그림들은 책 속 여행을 떠나는 아이들의 정서를 포근히 보듬어 줘요.

내가 꾸미는 자연 생태 앨범
야생화, 버섯, 곤충, 민물고기, 개구리와 두꺼비 등 여행지에서 만난 친구들의 사진으로 꾸민 자연 생태 앨범은 여행 후의 감동을 소중하게 간직하는 방법을 가르쳐 줘요.

 

01 도심 속 풀숲 이야기 - 길동 생태 공원
02 도심 속 냇물 이야기 - 여의도 샛강 공원
03 봄을 기다리는 나무 이야기 - 광릉 수목원
04 습지 생태 이야기 - 안산 갈대 습지 공원
05 갯벌 생태 이야기 - 몽산포 갯벌
06 나비가 있는 들판 이야기 - 함평 나비 축제
07 우리 민속 놀이 이야기 - 안동 하회 마을
08 조선의 마지막 황실 이야기 - 전주 한옥 마을
09 산간마을 농촌 이야기 - 토고미 마을


사진 신응섭
서울에서 태어나 <주말 농장 일기>, <만화 자연 도감>, <만화 모험 도감>, <천재들의 어린 시절>, <아인슈타인과 함께 읽는 생활의 지혜> 등 많은 책을 만들었습니다. 이 책은 삼 년 동안 아이들과 함께 카메라를 들고 전국 곳곳 체험 여행을 다니며 만든 것입니다. 길고 험난한 여정이었지만 아이들과 함께 하면서 큰 보람과 행복을 느꼈답니다.


글 이향안
특별한 여행이었습니다. 따뜻한 여행이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건 눈이 아니라, 마음이라는 사실을 깨닫게 한 여행이었습니다. 깊은 여행할 수 있게 도와주신 신응섭 작가님과 김민지 님께 고마운 마음 전합니다. 2000년 MBC 연속극 기획안 공모에 당선되어 작가가 되었고 그동안 <엄마가 주는 선물>, <행복을 주는 느낌표 동화>, <세계 지도로 보는 아주 특별한 동식물 이야기> 등의 책을 썼습니다.


그림 조위라
홍익대학교 서양화과 대학원을 졸업하였고, 여러 차례 그림 전시회를 열었으며 지금은 화실에서 학생들에게 그림 그리기를 가르치고 있습니다. <그런데요, 생태계가 뭐예요?>, <김나미 아줌마가 들려주는 시계 종교 이야기>, <썩었다고? 아냐 아냐!> 등의 책에 그림을 그렸고, 여행을 좋아하여 틈틈이 세계 곳곳으로 여행을 다니고 있습니다.

<배송안내>
  • 현대택배를 통해 배송 진행되며, 20,000원 이상 구매시 무료배송입니다.
  • 배송비는 동일 배송지라 하여도 각 주문번호에 부과됩니다.
  • 주문하신 상품은 결제완료 후 주말 및 공휴일 제외하고 2~5일 이내 배송됩니다.(도서 산간지역은 7일 이내)
  • 날씨나 택배사 자체 사정에 따라 배송이 지연될 수 있습니다.
<교환/반품>
  • 상품불량 및 오배송 등으로 인한 교환/반품의 경우 배송비 무료입니다.
  • 단순변심 및 고객님의 사정으로 교환/반품의 경우 배송비는 고객님 부담입니다.(무료배송의 경우 왕복 택배비)
<교환/반품 접수 안내>
-교환 및 반품은 배송완료 후 15일 이내에만 접수 가능합니다.
  • 마이페이지나 고객센터를 통해 신청하시면 담당자 접수 후 처리가 가능합니다.
  • 교환 및 반품시 접수 없이 상품을 보내실 경우, 반송될 수 있습니다.
  • 반품 주소지 : 서울시 마포구 신수동 103-2 여촌빌딩 1층 e마케팅팀(Tel. 070-8877-2503)
<교환/반품 불가 안내>
-아래 불가사유에 해당될 경우 배송완료 후 15일 이내라 해도 처리 불가합니다.
  • 사용 및 개봉으로 인한 상품가치훼손시 처리 불가.
  • 교환 또는 반품 접수 확인 후 7일 이내에 도착하지 않은 경우.
  • 고객님의 부주의로 제품이 파손 및 손상된 경우.
  • 단순변심 및 고객님의 사정으로 교환/반품시 고객님이 배송비 부담하지 않은 경우.

이미지 자세히 보기

닫기

관심상품 추가

상품이 관심상품에 추가 되었습니다.
바로 확인하시겠습니까?
닫기
오늘본도서
이전
다음
관심상품 장바구니 TOP